meta name="naver-site-verification" content="f9f1d773320ae0010fc3b612b886e1dfe17e86d7"/>

메뉴 건너뛰기

여행후기

본문시작

조회 수 1202 추천 수 0 댓글 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당신은 다른 사람들이 갖지 못한 별들을 갖게 될 거예요"
"그게 무슨 말이야?"
"내가 그 별들 중에 하나에서 웃고 있으면, 당신이 밤에 하늘을 쳐다볼 때 모든 별들이 웃고 있는 것같이 보일 겁니다. 당신만이 웃을 수 있는 별을 갖게 될거예요"
-어린왕자 中-
(약간 문학적으로 시작을...*^^*)

함께 한다는 것만으로 행복하고 즐겁고 감사한 사람들과의 '여행'이라고만 생각했지,
내가 '다이빙'을 하러 간다는 개념없이 마주했던 일정(오픈워터+어드밴스드+펀다이빙)이었기 때문에,
'더' 힘들었고, 때문에 '더' 감동했던 스킨스쿠버 첫경험!

1.jpg

1. 또 다른 세상의 '문'을 열다
처음 접한 바닷속 세상은... 아름답기는 커녕 낯선곳에 떨궈진듯 해 불안하기만 했고, '침입자'가 된 것 같아 불편하고 불쾌했고...
그치만 '조화'를 '터특'한 후, 지금 내가 또 다른 세상의 문을 얼였음을 깨달았을 때... '나 여기 있고, 너 거기 있어'처럼, 그렇게 우린 있었고 만났다는 것에... 감사했고, 보이기 시작했고, 아름다웠고, 또 감사했고... 

그렇지만 그러기까지의 과정은 '생각' 이상으로 체력적/정신적으로 힘들다는 것은 각오해야할 듯 합니다. 수영장/바닷물이 줄어들 정도로 코로, 입으로 마셔야 하고, 배멀미도 겪을 수 있고, 압력평형 때문에 귀도 아프고, 밤 8시에 곯아떨어져서 잠들고, 아침 일찍 일어나 이론 공부/숙제도 해야 하고...
(사춘기 때 한 번씩 감동받았을)'데미안'의 "새는 알을 깨고 나온다. 알은 곧 세계이다. 태어나려고 하는 자는 하나의 세계를 파괴하지 않으면 안 된다. 그 새는 신을 향해 날아간다."처럼, 또 하나의 세상을 마주하려면, 하나의 세계를 파괴까지는 아니더라도 그만큼 힘들 것은 각오해야 덜 당황할 듯 합니다.(세상에 공짜도 없고, 쉬운 것도 없다는 철저한 깨달음이 다이빙에서도...^^;)

2. 버디버디~ 두려움과 믿음

3.jpg


휴식, 엔터테인먼트, 스포츠... 다이빙의 의미를 어디에 더 둘지는 개인마다 다르겠지만, 사람이 물고기가 아닌 이상 물 속은 인간의 '나와바리'가 아니고, 근본적인 '숨쉬는' 것에 대한 위험부터, 침입자로의 위험, 또 다양한 돌발상황 등, 이 모든 위험이 생명과 연결되고, 여기서 믿고 의지할 사람은 바로 '버디'라는 것. 일반적으로 스포츠라 할 때, '나'의 한계에 대한 극복을 말하나, '함께'여야 더 의미있고 가치있다는 것을 알려주는 것도, '다이빙'만이 갖고 있는 큰 매력이라고 생각합니다.

제한수역에서의 강습 때나 바닷속 강습 때, 공기가 부족해질 때 버디와 공기를 나눠마시며 물 밖으로 나가는 상황극을 3~4번 반복하는데,(실제 다이빙 하면서 이같은 상황이 '자주' 벌어지기도 했고...^^*) 분명 이유 있고, 필요한 내용이었습니다.

'다이빙'을 통해 극한 상황에서 나보다 버디를 더 믿고, 버디의 생명을 내가 책임져야 한다는 '숭고함' 같은 것. 두려움의 순간 믿고 의지할 대상이 바로 옆에 있다는 것도 알게됐고요.

3. '사람'을 만나다
개인적으로 여행을 좋아하는 가장 큰 이유는 사람때문인데, 역시나 이번 다이빙을 통해 또 좋은 사람들을 많이 알게됐습니다.

함께 다이빙한 멤버들은 '가족'이라 부르며 이미 동거동락, 산전수전을 겪은 사이임에도, 다시 한번 그 '우애'를 재확인할 수 있었고요.

다이빙을 통해 새로 만난 사람들. 같이 훈련받은 6년차 부부를 비롯해 예쁘고/멋있고, 에너지 넘치고, 사랑스런 오션홀릭 강사님들, 현지인 서포터분들... 친절하고, 밝고, 열정적이고, 학생들 잘 가르치고 잘 챙겨주고, 다이빙을 사랑하고, 다리(온몽)는 온통 상처/흉터 투성이고, 검게 그을리고, 김치/고추장을 그리워하고, 예쁘고 사랑스럽고, 멋있는... 그리고... 그래서 나를 '기꺼이' 맡길 수 있었던 사람들.

제이 강사님, 다나 강사님!! 다이빙을 '계속'하다보면, 언젠가는 다시 만나겠죠!?!*^^*

2.jpg

  • profile
    오션홀릭 2014.05.11 23:45

    철부지 @ 안녕하세요 보홀 오션홀릭 다이버스 입니다 . 

    1. 느낌 있고 감동적은 후기 감사 합니다 .  마지막날 함께 하지 못하시고 저를 좀 괴롭혀 주시던 

    커플께서는 아무탈 없이 잘 돌아 가셨는지 무척이나 궁굼 합니다 .  귀에 통증은 좀 없어 지셨는지도 궁굼하구요.

    2. 지인분들과 함께 진행하신 교육 다이빙이 쉬운 코스가 아니셨는데. 다들 잘 이겨내시어 다이버가 되심을 

    진심으로 축하 드립니다 . 저희 오션홀릭과 저희 강사님들과 좋은 인연 만들어 주셔서 다시 한번 감사 드리구요 

    항상 안전 당이빙 항상 지인분들과 함께 더 넓고 더 멋진 수중세계에서 우정과 사랑 모두 이루시길 소망 합니다 .

    보홀 오션홀릭 다이버스를 방문하여 주셔서 감사 합니다 . 오늘 하루도 즐거운 하루되세요 . 

  • profile
    DANA 2014.05.12 09:26

    안녕하세요!! 다나강사 입니다~

    문학적 감동의 후기 감사 합니다. 가슴이 찌릿찌릿 하네요^^

    후기를 읽으며 제가 처음 다이빙을 시작하고 느꼈던 감정들이 되살아 나며

    초보자들의 애로사항 감정 감동들이 고스란히 전해 집니다~

    그리고 첨부해 주신 사진도 넘무 감사 드립니다. 제가 저렇게 행복한 얼굴로 있었다니 또한 감동 이네요 ㅎ

    여러분들과 함께한 시간 너무 즐겁고 행복했고 잊지 않겠습니다!!

    꼭 다시 뵈어요!! 그리고 햄볶으세요:)

     

     

     

  • ?
    J강사 2014.05.12 11:28

    안녕하세요 J 강사입니다.

    "당신은 다른 사람들이 갖지 못한 별들을 갖게 될 거예요" 첫 문장부터 가슴이 설레이네요..

    이렇게 멋지게 후기도 남겨주시다니 무한 영광입니다. ^^;;

    후기를 읽으면서 함께 했던 시간들이 생각이 납니다. 처음 만나서 인사했을때, 수영장에서 스킬 훈련할때,

    첫 개방수역, 마지막 펀다이빙까지 하나하나 여러분과 함께 했던 시간들이 뇌리에 스쳐 지나갑니다.

    지뢰밭이 였던 하지만 화이팅이 넘쳤던 다나강사님 팀, 말도 많고 탈도 많았던 저희팀 

    오픈워터부터 어드밴스 펀다이빙까지 하루하루 발전하는 모습에 뿌듯했던 나날들, 배 위에서 대화를 통해 서로를 알게되고,

    교감하게되고, 아자아자 파팅이 넘쳤던 나날들.  그 열정 또한 잘 배웠습니다.

    잊지 않겠습니다 한분한분 가슴 깊이 추억으로 간직하고 나중에 다시 만날  그날을 기약하며...


  • ?
    달코미 2014.05.16 11:56

    후기 쓰러 왔다가 너무 멋진 글을 남기셔서 웃고 갑니다.

    함께 교육 받았던 6년차 부부예요..

    다들 겸손하시고 유쾌하고 좋은분들이셔서  함께 하는 동안 정말 즐거웠습니다.

    저렇게 단체로 찍은 사진 보니 지난 시간이 새록 새록 떠오르네요..

    그리고 열심히 교육해주셨던 제이 강사님 .. 그 시간엔 참 힘들었었는데 시간이 지나고 보니

    한사람 한사람 정성드려 교육하셨다는걸 느끼게 되더라구요... 감사하고 잘 배우고 갑니다..


여행후기

다이버님들의 여행 후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본 게시판을 이용한 불법 광고 글을 올리실 경우 법적 신고를 받으실수 있습니다. 잭키 2011.10.13 4183
387 오션홀릭은 각성하라 각성하라~!!ㅎ 10 file 혜림 2015.05.24 1591
386 오션홀릭 다이빙 후... 냉정한 후기! 2 file 윤고 2013.05.29 1564
385 동네친구 3인방의 본격 스펙타클 액션 서스펜스 어드벤쳐 판타지 드라마 흥미진진 스릴러 다이버후기!! 20 file 액션가면 2011.06.16 1504
384 여자 혼자 가서 신나게 놀다 온 후기 ^ㅁ^♡ 3 록사나 2013.01.03 1433
383 보홀해상투어 + 체험다이빙 당일 일정 문의 1 z-ryul 2012.12.22 1419
382 오션 홀릭이란? 2 file 설상첨화 2011.07.25 1408
381 오션홀릭 짱이에요! 보홀다이빙은 꼭 오션홀릭에서 하세요~^^ 1 file 갯민숭이 2012.10.15 1342
380 안녕하세요.. 오션홀릭 재키강사님 및 강사님^^ 2 놀면모해 2013.09.24 1300
379 오션홀릭은... 보홀에서 추천할 만한 샵입니다. [ 보홀 촬영사진도 약간...] 2 file 스타차일드 2015.08.17 1270
378 4월29일~30일 어드밴스 후기 (싱글 다이버입니다) 2 file Charming 2012.05.05 1240
» 다이빙 첫경험, 특별한 별 하나를 가슴에 품다! 4 file 철부지 2014.05.11 1202
376 다이빙 홀릭의 수렁, 오션 홀릭 9 file 나는로또 2012.12.25 1193
375 8월2일 아들과 체험다이빙 하고 온 박호정입니다. 7 로티박 2013.08.11 1184
374 두번째 오션홀릭 방문..역쉬 오션홀릭 짱이에요^^ 1 센짱 2013.09.16 1131
373 잭피쉬와 밀당하다 다이빙에 중독되어버린 것 같아요. ^^ 3 Aquarious 2013.10.05 1121
372 벌써 그립네요~ 수다쟁이 연정입니다!! 7 19841117 2011.05.19 1103
371 어드밴스! 이제 마스터를 살짝 꿈꾸네요 _ 즐거웠어요 4 file ra_am 2011.05.08 1100
370 오션홀릭과 발리카삭! 그립고 또 그리운 그곳이여~ 1 file 산타리 2013.10.10 1099
369 다나쌤과 함께한 메추리알 자매들의 오픈워터반 후기 ^^ 2 file 로제 2013.09.11 109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0 Next
/ 20